‘간호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 대구가톨릭대병원 측이 전한 말

0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 가운데, 신천지 교인인 간호사가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20일 대구가톨릭대병원에 따르면 전날 오전 8시쯤 일반 병동에서 근무하는 간호사 A씨(24)가 발열, 두통 등 독감 증세를 보여 응급실을 찾았다.병원 측은 A씨가 해외 여행력이나 확진자 접촉력이 없다는 얘기를 듣고, 응급실에서 독감 검사를 진행했으며 그 결과 ‘음성’ 판정이 나왔다.그러나 A씨는 선별진료소에서 수 차례 코로나19 검사를 직접 요구했고, 이에 검사를 진행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