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소원, ‘7번방의 선물’ 예승이→올해 중2 “친구들에 아이스크림 쏘게돼 기뻐”

0
순정만화는 갈소원이었다. 22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 부뚜막 고양이의 5연승을 막기 위한 4인의 준결승이 펼쳐졌다. 준결승 1차전은 순정만화와 탱고의 대결이었다.단 1표 차이로 승리한 주인공은 바로 록 스피릿을 폭발한 탱고였다. 순정만화는 ‘7번방의 선물’ 예승이로 천만 아역배우가 된 갈소원이었다. 강승윤은 “갈소원이다”고 앞서 주장했고 진짜 갈소원이 등장하자 반가워하며 손을 흔들었다. 중학교 2학년이 된 갈소원은 친구들과 한 공약이 있다며 “1라운드에서 5표를 받으면 아이스크림을 쏘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