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뼈다귀’ 박명수→지상렬, 묵호항서 버킷리스트…의문의 인물 명탐정급 추리

0
‘개뼈다귀’ 김구라, 박명수, 이성재, 지상렬이 50년 인생을 살며 가장 특별했던 하루를 저마다 돌아본다. 또 이들에게 특별한 하루를 선물한 의문의 주인공이 ‘To do list’를 보내온 가운데 멤버들은 저마다 두뇌 풀가동을 선보이며 그의 정체를 추리한다. 22일 방송되는 채널A ‘개뼈다귀’에서는 ‘내 인생의 가장 특별한 하루는?’이라는 의미심장한 질문이 멤버들에게 던져진다. 박명수는 “태어난 아이를 처음 봤을 때...큰 감동이었지”라고 딸이 태어났을 때를 생생히 떠올렸다. 김구라는 “젊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