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두심X지현우 ‘빛나는 순간’, 제주영화제 개막작 선정

0
제주 올로케이션으로 제주의 정체성을 담은 명필름의 웰메이드 제주 영화 ‘빛나는 순간’이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에 이어 제16회 제주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됐다. ‘빛나는 순간’은 제주 최고의 해녀 진옥(고두심)과 그를 주인공으로 다큐멘터리를 찍는 PD 경훈(지현우)의 특별한 사랑을 담은 영화다.제주영화제는 제주지역의 독특한 섬 문화를 기반으로 세계의 섬 이야기를 영화로 조명한 작품들을 발굴해오고 있는 영화제로 11월 29일부터 12월 27일까지 진행된다. 개막식에는 주연을 맡은 고두심, 지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