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물’ 대반전 신하균→관찰자 여진구, 심장 조이는 갓벽 시너지

0
‘연기 괴물’ 신하균, 여진구가 심장을 조이는 치밀한 연기로 안방극장을 제대로 휩쓸었다.JTBC 금토드라마 ‘괴물’(연출 심나연, 극본 김수진,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JTBC스튜디오)은 시작부터 심리 추적 스릴러의 진수를 선보이며 호평을 이끌었다. 20년 전 만양에서 벌어진 살인사건과 동일한 수법으로 발견된 백골 사체에 이어, 강민정(강민아)의 것으로 추정되는 절단된 손가락 열 마디는 파란을 예고했다. 잘린 손가락을 진열하듯 내려놓는 의문의 남자가 이동식(신하균)으로 밝혀지는 엔딩은 충격 그 자체였다.이날 공개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