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사들이 휴대전화 번호 없이 학부모들과 통화할 수 있게 된다

0
초·중·고 교사가 교실·교무실 유선전화 및 개인용컴퓨터(PC)를 이용해 개인 이동전화 번호를 노출하지 않으면서 학생·학부모들과 전화 통화와 문자메시지 송수신 등을 할 수 있게 해주는 서비스가 나왔다. 이 서비스를 도입한 학교의 교사들은 수업 중이거나 퇴근 뒤에는 학생·학부모의 전화·문자메시지를 받지 않을 수 있다.케이티(KT) 협력업체인 한통은 교사들이 교실·교무실 유선전화와 피시를 활용해 학생·학부모들의 전화와 문자메시지를 받을 수 있게 해주는 ‘교사매니저’ 서비스를 개발해 대구교육청 관할 학교에서 시범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