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아 “스캔들, 뒤통수 맞은 느낌…법인카드 받은적도 없어”(밥먹다)

0
배우 김세아가 5년전 스캔들 사건 전말을 언급했다. 29일 방송된 SBS 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는 두아이의 엄마, 필라테스 강사로 활동중인 25년차 배우 김세아가 게스트로 등장했다.이날 김수미는 "내 기억으로 그때 이상한 스캔들로 검색어에 시끄러웠다. 그게 연예인 생활 하는데 치명타가 아니었나 싶다"고 말문을 열었다.김세아는 "너무 많이 치명타였다. 소송이 있었고 그게 한 1년 반, 2년 정도 있으면서 너무 많이 힘든 시간 보냈다"고 털어놨다.5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