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호주 트래블 버블 시행 2주…오클랜드 ‘신상 핫 플레이스’

0
최근 뉴질랜드-호주의 성공적인 트래블 버블로 뉴질랜드에 호주 관광객이 다시 찾으면서 뉴질랜드 관광업계가 활기를 띠고 있다. 국경이 열린 이후로 호주에서 출발한 약 3만 명 이상의 해외 방문객이 뉴질랜드에 도착했고, 앞으로 더 많은 관광객들이 뉴질랜드를 방문하길 기대하고 있다. 뉴질랜드에서 문화, 음식과 자연의 다양한 변화를 경험할 수 있는 오클랜드는 여행객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도시다. 도심에서 30분 이내에 있는 해변, 숲에서 산책과 하이킹을 즐길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