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혹사’, 80년대 배우 윤영실 실종사건…의도적 은폐 정황 발견?

0
'당신이 혹하는 사이'에서 장진-변영주 두 감독이 스토리텔링으로 맞붙는다. 오늘(24일) 방송되는 SBS '당신이 혹하는 사이'에서는 '미스터리한 음모론' 성격을 가진 두 개의 사건을 다룬다. 장진 감독과 변영주 감독이 각각 스토리셀러로 나선다.# 사라진 모델, 그리고 소문변영주 감독이 들고 온 시나리오는 1986년 실제로 만들어진 한 장의 전단으로부터 시작한다. '사람을 찾습니다' 나이 30세. 호리호리한 체격에 피부가 희고 미인형. 전단 속 여자의 정체는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