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에서 코로나19 31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0
2월 18일, 질병관리본부에는 대구에서 31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발생한 확진자는 대부분 서울(10명)과 경기권(13명), 호남(4명)에 몰려있었다.31번째 확진자는 61세의 여성이다. 보건당국에는 해외여행력이 없다고 진술했다. 대구 수성구 보건소에서‘양성’이 확인된 환자는 현재 대구 의료원에 격리 입원 중이다.대구시는 바로 해당 확진자의 동선을 공개했다. 이 환자는 지난 6일 교통사고를 당한 뒤 이튿날 수성구 범어동 한방병원(새로난)에 입원했다. 지난 9일과 16일에는 남구 대구교회에서 2시간씩 예배에도 참석했다.15일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