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권 신공항 사업 두고 ‘선거철 토목공약’이라 비판했던 조국이 8년 만에 생각이 바뀐 이유를 밝혔다

0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8년 전 동남권 신공항 건설을 두고 ‘선거철 토목공약‘이라며 비판했지만 지금 ‘건설 찬성’으로 돌아선 이유를 직접 밝혔다.조 전 장관은 21일 페이스북에 ”조선일보와 중앙일보 등에서 2012년 3월 나의 트윗을 발굴하여 2020년 11월 ‘가덕도 신공항’ 찬성 입장을 비판한다”는 글과 함께 자신의 과거 트윗을 올렸다.트윗엔 ”선거철이 되니 토목공약이 기승을 부린다. 신공항 10조면 고교 무상교육 10년이 가능하며, 4대강 투입 22조면 기초수급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