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이 “‘거지 같다’ 발언 상인에 대한 공격 안타깝다”고 말했다

0
문재인 대통령이 방문한 전통시장의 상인이 ‘(경기가) 거지 같다‘고 발언해 여권 지지자들의 ‘신상털기’ 공격 대상이 되고 있는 것과 관련해 ”그분이 공격을 받고 있는 것이 안타깝다”고 19일 말했다.문 대통령이 지난 9일 충남 아산 온양온천 전통시장을 방문했을 당시 한 반찬가게 상인에게 ”좀 어떠세요?”라고 묻자 상인은 ”(경기가) 거지 같아요. 너무 장사 안 돼요. 진짜 어떻게 된 거예요. 점점 경기가 너무 안 좋아요. 울게 생겼어요”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