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는 한국 무용하는 딸 민서가 “행복해하는 모습”을 보고 딸을 지지하게 됐다

0
개그맨 박명수가 한국 무용수가 꿈인 딸 민서를 지지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지난 23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자녀들의 진로에 대한 이야기가 오고갔다.이날 박명수는 학원비가 비싸다며 딸 민서의 한국 무용을 처음에는 반대했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나 무대 위 민서의 모습을 보고 생각을 바꾸게 됐다고 밝혔다.박명수는 ”(민서가) 무대 위에서 행복해하는 모습을 보고 찬성했다. 마음은 엄마만큼 열심히 해서 훌륭한 의사가 됐으면 한다. 개그맨해도 괜찮고”라고 덧붙였다. 박명수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