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치기왕’ 레슬러 김일의 외손자 박선준씨가 전남도의원으로 당선됐다

0
‘박치기왕’ 김일(1929∼2006) 선생의 외손자가 전남 고흥에서 전남도의원에 당선했다.7일 전남도의원 고흥2선거구(도양읍, 풍양·도덕·금산·도화·포두·봉래·동일면) 보궐선거 개표 결과, 민주당 박선준(42) 후보는 9045표(53.3%)를 받아 7912표(46.6%)를 얻은 무소속 정순열 후보를 누르고 당선됐다.정치신인인 박 당선인은 1960~1970년대 ‘박치기왕’으로 국민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았던 김일 선생의 외손자다. 김일 선생은 특기인 박치기로 안토니오 이노끼, 자이언트 바바 등 숱한 상대를 제압해 국민에게 희망과 용기를 선물한 인기 레슬러였다. 박 당선인은 김일 선생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