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전원주 며느리가 아들 자랑하는 시어머니에게 “데리고 사시지 그러셨냐”고 대처했다

0
배우 전원주 며느리가 시어머니의 등쌀에도 노련한 대응을 선보였다.21일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는 전원주와 둘째 며느리 김해현씨가 등장했다.이날 전원주는 시작부터 며느리에게 전화를 걸어 ”어디쯤이냐. 온다는 시간에 와야지”라며 화를 냈다. ”차가 막혔다”며 도착한 김씨에게는 ”너만 차가 막히냐”며 버럭하는가 하면, 며느리가 집 불을 켜자 ”불은 왜 켜고 야단이냐”며 역정을 냈다.김씨의 등장에 ‘동치미’ 출연진이 ”예뻐졌다”고 언급하자 전원주는 ”다 고쳤다니까”라고 투덜대기도 했다.이날 며느리가 싸 온 반찬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