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다녀온 남성이 병원에서 숨지면서 부산의료원이 폐쇄됐다

0
부산의료원 응급실이 긴급 폐쇄됐다.17일 오전 베트남을 다녀온 40대 남성이 부산의료원 응급실로 이송됐으나 숨졌기 때문이다.보건당국은 이 남성의 ‘코로나19’ 감염 가능성에 대비해 부산의료원 응급실을 폐쇄했다.또 이 남성에게서 발열 등 코로나19 징후가 나타나진 않았지만, 최근 해외여행 경력이 있는 만큼 역학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역학 조사 결과는 17일 늦은 오후 나올 예정이다.관련 기사 메르스 겪은 의사의 직감이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았다 29번 환자 미스터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