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설명회 집단감염 피한 참석자 한명 “수박 먹으러 오라는 ‘다과회’ 참석 안했다”

0
동충하초 사업설명회 참석자 중 혼자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은 정규진씨가 “수박 먹으러 내려오라고 했는데 싫다고 안갔다”며 ‘다과회’가 집단 감염 이유일지도 모른다고 밝혔다. 17일 정규진씨는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동충하초 설명회 당시 상황을 전했다.덴탈 마스크가 아닌 KF94 마스크를 쓰고 설명회에 참석한 정 씨는 설명회에 참석 했을 때는 강사 빼고 모두가 마스크를 쓰고 있었다고 했다. 정 씨는 “강의가 끝나고 바깥에 나와서 계속 있었다. 한 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