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인국, “살고싶다”는 박보영에 “살아서 너랑 같이 죽고싶어” 눈물

0
'멸망' 박보영과 서인국이 서로를 향한 진심을 털어놨다. 14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11회에서는 "살고 싶다"는 바람을 털어놓는 탁동경(박보영)의 모습이 그려졌다.이날 탁동경은 멸망(서인국)에게 "살고싶어. 나 진짜 너무 너무 살고싶다. 나 너랑 선경이랑 이모랑 언니랑, 내가 사랑하는 사람들이랑 같이 진짜 너무 살고 싶다"며 오열했다. 탁동경을 끌어안은 멸망 역시 "나도. 살아있고 싶어. 그래서 너랑 같이 죽어버리고 싶다"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