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가 “백의종군하겠다”며 바른미래당 대표직을 사퇴한다

0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24일부로 당 대표를 사임하고 앞으로 평당원으로 백의종군하겠다”고 선언했다.손 대표가 사퇴하기로 못박은 24일에는 바른미래당, 대안신당, 민주평화당이 합당 작업을 마무리한다.3당은 각 당의 지도부 사퇴를 전제로 합당을 추진해왔다.하지만 손 대표가 반대하고 나서면서 이들은 공동교섭단체 구성으로 방향을 한 차례 틀기도 했다.손 대표가 물러나면서 합당 추진을 선언한 지 15일 만에 3당은 합당 합의를 마쳤다.새로운 당은 현재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최경환 대안신당 대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