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정만화=갈소원?…강승윤, 깜찍 발랄 무대에 “기분 너무 좋아”

0
강승윤이 순정만화 목소리에 반했다. 22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 부뚜막 고양이의 5연승을 막기 위한 4인의 준결승이 펼쳐졌다. 준결승 1차전은 순정만화와 탱고의 대결이었다.판정단은 순정만화를 아역배우 갈소원이라고 추측했다. 순정만화는 신승훈의 ‘처음 그 느낌처럼’을 선곡했다.어리고 고운 순정만화의 목소리가 판정단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여기저기서 “목소리 너무 예뻐”라는 감탄사가 터져나왔다.노래가 끝난 뒤 누구일지 다들 궁금해했고 강승윤은 “기분 너무 좋아”라며 만족해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