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원식 “추미애 장관 子 휴가연장 전화는 여자”…제보자는 미공개

0
국민의힘 신원식 의원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서모씨의 군 휴가 연장과 관련해 국방부 민원실에 전화를 한 사람은 여성이었다고 주장했다. 16일 서욱 국방부 장관 후보자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신 의원은 익명의 제보를 인용해 "서씨 휴가 연장에 관련해 어떤 여자분이 전화를 했다"며 "신상을 기록해야 한다고 하니 이름을 이야기했는데 확인해보니 (이름이) 추미애 장관 남편분으로 기재돼 있었다"고 전했다.신 의원은 또한 "목소리는 여자분이었다고 한다"고 강조하면서 "당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