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낫서른’ 배우 안희연이 30대가 되던 날 느꼈던 기분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0
배우 안희연(하니)가 서른 살이 된 소감을 전했다. 23일 오후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아직 낫서른’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배우 정인선, 강민혁, 안희연, 송재림, 차민지와 오기환 감독이 참석했다.이날 안희연은 ‘아직 낫서른’에 출연하게 된 계기로 ”작년에 이 작품을 만났는데, 29살의 입장에서 서른이 궁금했다. 그게 아무래도 작품을 선택하는 데에 영향을 준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여자 세 명이 다루는 각자의 사랑 이야기라는 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