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카이, 무탬따 서열정리하는 카이춘 “따라오세요”

0
카이춘이 넉살을 이끌었다.21일 방송된 tvN 에능프로그램 ‘놀라운토요일’에는 카이촌의 뒤를 따르는 넉살의 모습이 그려졌다. 태민은 이날 “모르면 무조건 키만 따라가”의 준말이 ‘모키따’에 이어 ‘무탬따’의 각오로 임해 눈길을 끌었다. 의미를 묻자 태민은 “무조건 태민만 따라와”라며 “사실 카이가 저처럼 잘 못 들을 것 같다. 키를 따라가는 저를 따라오라는 말”이라고 설명했다.붐은 이에 카이 역시 잘 듣지 못하는 점을 지적했다. 이 과정에서 “넉살도 의상이 비슷한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