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월의 청춘’ 이도현, 감성연기로 ‘차세대 멜로킹’ 인증

0
배우 이도현이 첫 정통 멜로연기로 안방극장에 ‘차세대 멜로킹’ 탄생을 알렸다. KBS 2TV 월화드라마 '오월의 청춘'으로 모습을 드러낸 그는 전작인 '18 어게인' '스위트홈'을 통해 보여준 이미지와 다른 색다른 매력의 황희태 역을 맡아 운명처럼 만난 여자를 향한 직진 로맨스와 상처를 가진 캐릭터를 빈틈없는 연기력으로 그려냈다.4일 방송된 2회는 이도현의 멜로연기가 폭발한 지점이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수련(금새록 분)을 대신에 맞선 상대로 나온 명희(고민시 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