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검찰총장이 추미애 장관의 ‘수사-기소 분리’를 우회적으로 반박했다

0
윤석열 검찰총장이 ”수사와 소추(기소)는 한 덩어리”라며 추미애 법무부장관의 검찰 내 수사·기소주체 분리 제안을 우회적으로 반박했다.16일 검찰에 따르면, 윤 총장은 지난 13일 부산지방검찰청 방문 당시 직원 간담회에서 ”수사는 형사소송을 준비하는 과정이기 때문에 소추에 복무하는 개념”이라며 ”컴퓨터 앞에서 조서 치는 게 수사가 아니다. ‘소추와 재판을 준비’하는 게 수사고, 검사와 수사관의 일”이라고 말했다.윤 총장의 이같은 발언은 참여정부 때부터 추진돼 온 법원의 공판중심주의와 직접심리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