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소녀 츄 학폭 폭로자 “폭로 내용, 모두 과장…오해 풀리길” 자필사과

0
이달의 소녀 츄(본명 김지우)로부터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했던 최초 폭로자가 자신의 주장이 모두 과장된 것이었음을 밝히고 사과했다. 23일 이달의 소녀 츄 학폭 폭로자는 추가글을 게시하고 "제가 적었던 모든 내용은 과장된 내용이었다"며 거짓 폭로를 했음을 밝혔다.그는 "학창시절 김지우와 사이가 별로 좋지 않았고, 그 뒤 시간이 흐르다 보니 기억이 각색되고 변한 것 같다"며 "처음 글을 쓰고 뭔가 잘못 됐다고 느꼈을 때 글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