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 밀양에서 컷오프 당했다”는 홍준표가 공천 면접 후 한 말 (영상)

0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컷오프(공천배제)를 두 번이나 당할 이유가 있는지 잘 모르겠다”며 ”만약 컷오프를 두 번 당하면 정계 은퇴나 무소속 출마 중 선택을 할 수밖에 없지 않겠냐”고 말했다.홍준표 전 대표는 20일 오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미래통합당 총선 공천 신청자 면접을 봤다. 면접 후 기자들과 만난 홍 전 대표는 ”나는 이미 밀양에서 컷오프를 당하지 않았냐, 양산에서 컷오프를 당하면 두 번째”라며 이같이 말했다.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