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미”윤형빈, ‘개그콘서트’ 인원 다 모아서 프로포즈…너무 창피했다”

0
윤형빈이 이벤트를 향한 욕심을 드러냈다. 18일 방송된 JTBC '1호가 될 순 없어'는 아내 정경미를 위한 이벤트를 준비하는 윤형빈의 모습이 그려졌다.윤형빈은 "그동안 못해왔던 걸 이번에 한풀이 하는 느낌이다. 이건 이벤트의 시그니처 아니냐. 초, 꽃, 풍선과 하트. 국룰이다"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하지만 이를 지켜보던 장도연은 "사람들 많은 곳에서 고백하건 노래방에 이름 넣어서 노래 하는거 싫어한다"고 일침을 가했다. 이에 정경미는 생일날 호프집에서 많은 사람들 앞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