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가 2~3개월 내 신종 코로나 혈장치료제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0
정부가 2~3개월 내 코로나19 완치자의 혈액을 이용한 혈장치료제를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민간기업과 협력 중이다. 다만 예방백신은 2021년 하반기에서 2022년 중 나올 전망이다.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14일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정세균 국무총리와 치료제·백신 개발 추진 상황과 향후 계획을 논의했다고 알렸다. 이 자리에서 치료제 백신 개발의 조기 성공을 지원하는 범정부 지원 방안을 마련한 것으로 전해졌다.정 총리는 이날 회의에서 “근본적인 해법은 결국 백신과 치료제가 될 것”이라며 “기업·정부·연구기관·의료계·학계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