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기 성추행 피해자들은 가해자가 사라진 후 더 큰 고통을 받고 있다고 말한다

0
청주대학교 연극학과 교수로 재임하던 시절 학생들을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다가 극단적 선택을 한 배우 故 조민기에게 문제를 제기했던 피해자들이 여전히 2차 가해를 당하고 있다고 털어놨다.30일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서는 2018년3월 학생들의 폭로로 처음 알려진 ‘조민기 미투(Me Too, 나도 말한다) 사건’을 다뤘다.이날 조민기 생전 성추행을 당했다는 한 피해자는 ”조민기의 사망 소식을 들은 그 날이 정확하게 기억난다. 평생 잊지 못할 것 같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