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양래, 차남 조현범-장녀 조희경 경영권 분란에 “갑작스런 결정 아냐”

0
조양래 한국테크놀로지그룹 회장이 조현범 사장에게 주식을 넘긴 데 대한 입장을 전했다.31일 조양래 회장이 입장문을 통해 앞서 장녀 조희경 한국타이어나눔재단 이사장이 서울가정법원에 한정후견 개시 심판을 청구한 데 대해 언급했다. 조양래 회장은 “첫째 딸이 성년후견인 개시심판을 청구했다는 소식을 접하고, 가족간 불화로 비춰지는 것이 정말 부끄럽고 염려되는 마음과 더불어, 사회적 이슈가 되어 주주분들이 혼란스러워 하고 계시고, 직원들도 동요하고 있는 것으로 생각돼 이 상황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