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공수처는 권력형 비리의 쓰레기 하치장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0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정부와 여당의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법 개정 시도에 대해 ”공수처는 권력형 비리의 쓰레기 하치장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주 원내대표는 22일 페이스북에 ‘대란대치(大亂大治, 세상을 온통 혼란스럽게 하고 이를 바탕으로 통치함)의 끝’이란 글을 올렸다. 이 글엔 정부와 여당이 야당의 동의 없이 공수처법 개정을 밀어 붙였다는 비판이 담겼다.그는 ”이제 끝이 보인다”며 ”문재인 정권이 공수처법 개정을 위한 ‘군사작전’에 돌입하겠다고 엄포를 놓고 있다. 정의당을 끌어들이기 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