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수, 돌아온 김소현과 재회 “기다린다고 했잖아”

0
'달이 뜨는 강' 김소현이 지수가 있는 곳으로 돌아왔다. 23일 방송된 KBS 2TV '달이 뜨는 강'에서 평강(김소현)은 온달(지수)이 있는 곳으로 찾아왔다.온달을 마주한 평강은 "기다리고 있었네"라고 했고 온달은 "기다린다고 했잖아"라며 웃어보였다.이어 평강은 "갈데가 없어. 어디로 가야할지 모르겠어"라고 말했고 온달은 "바보, 갈데가 왜 없어? 집에 가면 되지"라며 평강을 부축했다.그 모습을 본 해모용(최유화)은 "값은 치르고 가야지. 누구 맘대로"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