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주연 어머니, 현우에 “딸 이혼한지 2년, 잘 못 해준 것 같아 가슴 아파”

0
지주연 어머니가 딸 생각에 눈물을 쏟았다. 16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에서 현우가 지주연 3대 모녀 집을 방문해 사위 면접을 봤다.이날 지주연 어머니는 현우에게 “주연이가 이혼한 지 2년이 지났는데 그동안 아무도 만날 생각을 안했다”며 “누군가를 만난다고 하니 기쁘다”고 속마음을 밝혔다.이어 “주연이 이름만 불러도 눈물이 나온다. 나한테는 애틋한 딸이다”며 “사랑하는 딸인데 내가 못 해준 것 같아서 가슴이 아프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