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기주, 정재순 “엄효섭 그 더러운 인간의 씨” 전화에 충격→폭풍 눈물

0
진기주가 정재순의 전화를 받고 충격에 휩싸였다. 22일 방송된 KBS2 ‘오! 삼광빌라!’에서 이빛채운(진기주)은 이순정(전인화)이 없는 사이 이순정 휴대전화에 걸려온 전화를 받았다.전화를 건 사람은 이춘석(정재순)이었다. 이춘석은 “나야 정원(황신혜) 엄마. 왜 자꾸 문자 남기나. 사람 말 못 알아들어”라고 말했다.이빛채운은 이게 무슨 말인지 몰라 했다. 이춘석은 “순정이 네가 다 뒤집어쓰면 끝날 일이라고 했잖아. 이제 와서 서연이 우리 집에 들이밀면 어떻게 할 건데. 박필용(엄효섭)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