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가 우한 시장이 아니라 실험실에서 유출됐다는 논문이 발표됐다

0
중국 우한 지역에서 발원된 전염병 ‘코로나19’가 중국의 ‘실험실’에서 유출됐을 가능성을 제기한 논문이 발표됐다.16일(현지시간) 대만 UDN에 따르면 중국 광둥성 광저우의 화난이공·생물대학 및 공정학원의 샤오보타오(肖波濤) 교수는 글로벌 학술 사이트인 리서치게이트에 이같은 내용의 논문을 발표했다.연구진은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박쥐에게서 만들어져 사람에게 전파된 게 아니라 실험실에서 유출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했으며, 바이러스가 유출된 실험실로는 ‘우한 바이러스연구소‘와 ‘우한 질병예방통제센터’를 지적했다.특히 연구진은 질병예방통제센터에서 바이러스가 유출됐을 가능성이 높다고 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