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사자 김형준이 택배 일하면서 가장 힘들었던 순간으로 “음식물 봉투를 주면서 버려달라고 했던 일”을 꼽았다

0
그룹 태사자 멤버 김형준이 택배 기사로 근무하면서 겪었던 일화를 털어놨다.23일 오후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허경환, 전진, 김승현, 김형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형준은 “이 자리에서 당당히 이야기하려고 한다”며 ”저는 방송 일도 열심히 하고 있지만, 택배 아르바이트를 계속하고 있다”고 밝혔다.쿠팡의 음식 배달 서비스 ‘쿠팡이츠’ 모델인 김형준은 “모델이니까 더 열심히 해야 한다”며 “주변에서 자꾸 물어본다. ‘이슈되려고, 잠깐 보여주기식’이라는 말도 많다. ‘뜨니까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