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배 노동자 4000여명이 이번 추석 ‘택배 분류작업’을 전면 거부한다고 선언했다

0
택배 노조가 이번 추석 ‘택배 분류작업’을 전면 거부했다추석 앞두고 ‘택배 분류’ 전면 거부한 택배 노조 4곳은 여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추석이 겹치면서 물류량이 폭증한 가운데 택배 노동자들이 택배 분류 작업에 대해 ‘전면 거부’를 선언했다. 노동자들이 업무 과중으로 연이어 과로사해 분류 작업 인원 충원을 요청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는 이유다. 택배 노동자 과로사 대책위원회(대책위)는 17일 오전 서울 중구 민주노총 대회의실에서 ‘택배 노동자 분류작업 전면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