탱고, 록 스피릿+샤우팅 폭발 무대 완찢…주주클럽 주다인?

0
탱고가 록 스피릿으로 무대를 접수했다. 22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 부뚜막 고양이의 5연승을 막기 위한 4인의 준결승이 펼쳐졌다. 준결승 1차전은 순정만화와 탱고의 대결이었다.그동안 탱고에 대해 누리꾼들은 주주클럽 주다인으로 추측했다. 탱고는 티삼스의 ‘매일 매일 기다려’를 선곡했다.파워풀한 목소리와 고음이 단숨에 판정단을 사로잡았다. 록 스피릿에 다들 자리에서 일어나 탱고의 노래에 흥을 터뜨렸다.마지막까지 샤우팅을 폭발한 탱고는 무대를 완전히 찢어놓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