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다다’ 차화연, 세 딸에 “왜 모든 상황을 다 끌어안아야 돼?” 울분 토로

0
차화연이 묵혀둔 울분을 폭발시켰다. 1일 방송된 KBS2 '한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집을 나간 장옥분(차화연)은 세 딸 송가희(오윤아), 송나희(이민정), 송다희(이초희)를 만났다.옥분은 "너희들한테 솔직히 쪽팔려. 나오고보니 갈데가 없더라. 길에서 개싸움까지 하고, 그래도 친구라고 그 집 벨을 누르고 있더라고"라며 한탄했다.가희는 "근데 중요한 건 그게 아닌 것 같아. 언제 들어올 건데? 나갈 사람은 집에 버티고 있는데"라며 설득하려 했다.하지만 옥분의 결심은 확고했다. 그는 "아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