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코로나19 폭증 빌미로 혈세 쏟아부을 생각 접어야할 것”

0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코로나19 확진자 증가를 두고 문재인 대통령을 비판했다. ”한치 앞도 내다보지 못하고 낙관론을 퍼트렸다”는 것. 그러면서 ”이를 빌미로 또 다시 혈세를 쏟아부을 생각은 접어야할 것”이라고 말했다.2월 20일, 당 최고위위원회에 참석한 황교안 대표는 ”어제 하루에만 확진자가 20여명이나 폭증했다. 지역사회 감염이라는 위험 상황이 현실화 됐다는 분석”이라며 ”문 대통령은 뭐라고 했나. ‘머지않아 종식될 것이다. 과도하게 불안해하지 말라’고 했다”고 말했다.″대통령, 총리, 여당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