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인범, 대전시에 고향사랑기부금 500만원 최고액 기부

0
황인범이 500만원을 기부했다.25일 대전시는 축구 국가대표 황인범이 지난 21일 '고향사랑e음'을 통해 고향사랑기부금 500만원을 전해왔다고 밝혔다.500만원은 연간 가능한 최대 기부액이다. 황인범은 대전시 1호 최고액 고향사랑기부자가 됐다.황인범은 유성중학교와 충남기계공고를 졸업한 뒤 대전시티즌에서 프로생활을 시작했으며, 현재는 그리스 올림피아코스FC에서 뛰고 있다.대전시는 황인범이 "고향 대전의 발전을 위한 고향사랑기부제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 앞으로도 대전 발전을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