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번 환자, 코로나19 진단 검사 두 차례 거부했다

0
국내 코로나19 31번째 환자로 확진된 대구의 61세 한국인 여성이 의료진의 코로나19 검사 권유를 두 차례 거부한 것으로 나타났다.의료진이 31번 환자 A씨에게 코로나19 검사를 처음 권유했던 것은 지난 8일이다. 교통사고로 대구 수성구 새로난한방병원에 입원 중이던 A씨는 인후통, 오한 등 코로나19 유관 증상을 보여 진단 검사를 권유받았으나 ”해외에 나가지도 않았고 확진자를 만난 적도 없으며 증상도 경미하다”는 이유로 거부했다.A씨는 15일에도 폐렴 증상 때문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