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sbygoogle = window.adsbygoogle || []).push({}); 말할 것도 없이 21세기 박물장수다.이것도 전문 매장이 생기는 바람에 점점 설땅을 잃어가거니와 글타해서 무형문화재니 하는 이름으로 현시점에 고정박제할 수는 없다.그리 흘러갈...